창업뉴스
뉴스 / 칼럼 > 창업뉴스 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
정부 "김밥·치킨·햄버거 최저임금 편승인상 특별물가조사"
기사입력 2018.01.11 09:48:16 | 최종수정 2018.01.11 09:52:19
  • 페이스북
  • 트위터
  • 카카오스토리
정부가 김밥·치킨·햄버거 등 외식 프랜차이즈 업계를 대상으로 소비자단체 특별물가조사를 단행, 최저임금 인상에 편승한 편법적 가격 인상을 막기로 했다.

정부는 11일 정부서울청사에서 고형권 기획재정부 제1차관 주재로 `제1차 물가관계차관회의 및 제14차 최저임금 태스크포스(TF)`를 열고 이 같은 내용의 물가관리 강화방안과 외식산업 동향 점검·대응 방안을 논의했다.

고형권 기재부 제1차관은 이날 모두 발언에서 "최근 일부 외식업체에 가격인상 움직임이 나타나면서 물가 불안 우려가 제기되고 있어 최저임금 인상을 빌미로 한 인플레 심리 확산 가능성에 선제 대응할 필요가 있다"고 말했다.

정부는 먼저 공정거래위원회를 중심으로 생활밀접 분야에서의 불법적 가격인상 행위에 대한 감시를 강화할 예정이다.

또 소비자단체를 통해 김밥·치킨·햄버거 등 외식 프랜차이즈 업계가 최저임금에 편승해 가격 인상을 했는지를 분석하는 등 심층 원가분석과 특별물가조사 등의 형태의 시장 감시도 강화된다.

[디지털뉴스국]
[ⓒ 매일경제 & mk.co.kr,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]
최신기사


프린트 구분이미지 이메일 전송 구분이미지 리스트